Regional Trends

Regional Trends
NoTitleWriterDateHit
382세계은행 "공정경쟁 부재와 폭력, 중남미 경제성장 막는 장애물" Level 102024-04-1640
383아르헨, '인플레 둔화' 내세워 금리 한번에 10%p↓…그래도 70% Level 102024-04-1630
384'리튬 노다지' 칠레, 개발사업자 찾는다…韓·中 등 경쟁 전망 Level 102024-04-1623
385최상목 "우크라이나 지원 본격 이행…연내 3억달러 집행" Level 102024-05-1710
386日기시다, 내달 브라질·파라과이 방문…"경제외교로 중러 견제" Level 102024-05-1715
387'헐값 공세 못 참아'…칠레, 美보다 먼저 중국산 철강에 관세 Level 102024-05-1710
388니카라과, 美의 새로운 골칫거리 되나…北·中·러와 밀착 강화 Level 102024-05-1711
389쿠바서 공연한 극단 노뜰 "한국과의 수교로 후손들 기대감 커" Level 102024-05-1711
390美-멕시코 정상, 전화 통화…"불법이민자 막기 위한 대책 협의" Level 102024-05-1710
391LG전자 초대형 냉방기 '칠러' 성장세…"B2B 냉난방공조 첨병" Level 102024-05-1710
392중남미 진출한 K-방산…한국산 차륜형장갑차 30대 페루 간다 Level 102024-05-1715
393파나마 대선, 낙마 후보 대신 나선 중도우파 野후보 물리노 당선 Level 102024-05-1728
394기후변화도 버거운데 중남미엔 엘니뇨까지…극심한 재해 이어져 Level 102024-05-1719
395주한 쿠바대사관 개설 협의 본격화…쿠바측 관계자 입국 Level 102024-05-1743
396법무부, 브라질 진출기업 대상 '찾아가는 법률설명회' 개최 Level 102024-05-1719
397스페인 "아르헨 대사 영구 철수"…밀레이 "열등감 총리" 또 도발 Level 102024-05-2820
398내달 2일 '마초 사회' 멕시코에서 첫 여성 대통령 나온다 Level 102024-05-2817
399美 니어쇼어링 강화에 멕시코 '부상'…韓 기업도 진출 '저울질' Level 102024-05-2819
400삼성전자, 브라질서 '중남미 테크세미나'…AI TV 핵심기술 소개 Level 102024-06-166
401멕시코 좌파 정권 재창출, 6년 더 집권…'핑크타이드' 탄력 Level 102024-06-16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