Regional Trends

Regional Trends
NoTitleWriterDateHit
360아르헨 밀레이 "2년 안에 인플레 종식할 것…시위에 안 흔들려" Level 102024-01-3182
359페트로브라스, 재생에너지 프로젝트 지분 대량 매입 Level 102024-01-31129
358'테무·쉬인' 中업체에 뿔난 멕시코 유통업계…"꼼수 면세 의심" Level 102024-01-31110
357韓 기업들, 칠레 리튬공장 설립 검토…"양극재 美수출 노려" Level 102024-01-2393
356과테말라 전 대통령 美 입국 금지돼…"중대 부패에 연루" Level 102024-01-2391
355인도, 아르헨과 리튬 공동 채굴 계약…"중국 의존도 낮출 듯" Level 102024-01-2384
354아르헨, 1년 만에 모든 물건가격 3배로…33년만에 최고치 Level 102024-01-2389
353아마존서 2천년전 번성 도시 흔적 발견…"정교한 시스템 구축" Level 102024-01-2374
352아르헨티나 월급쟁이의 비애?…한달 만에 구매력 41%↓ Level 102024-01-10102
351생태 보고 갈라파고스서 불꽃놀이 '펑펑'…담당자 해임 Level 102024-01-10110
350'증거 적어도 일단 체포' 엘살바도르 "살인율 70% 급감" Level 102024-01-10190
349'아르헨티나 트럼프' 밀레이, 물가 폭등 등에 지지율 급락 Level 102024-01-1095
348'14년 집권 뒤 또?'…볼리비아 헌재, 前대통령 대선출마 제동 Level 102024-01-1092
347에콰도르 이어 볼리비아까지…中업체 '부실 건설' 논란 Level 102024-01-1073
346국제노동기구 "중남미 경제 성장세에 실업률 2014년 이래 최저" Level 102023-12-2281
345칠레 '피노체트 군부 헌법' 못바꿨다…신헌법 국민투표 부결 Level 102023-12-22112
344대법 판결 여파 '韓 10% 지분' 파나마 광산기업 4천명 해고 수순 Level 102023-12-2293
343아르헨-니카라과 충돌…취임식 초대 빠지자 자국대사소환 '맞불' Level 102023-12-2294
342아르헨 밀레이 차기정부, '중·러 주도 브릭스 가입 거부' 확인 Level 102023-12-2284
341한-페루 정상, '방산·공급망·인프라 협력 강화' 합의 Level 102023-11-23132